알코올 의존증 환자의 내재화된 스티그마 관련 요인

Other Titles
Factors Relating Internalized Stigma in Patients with Alcohol Dependence
Authors
류경열
Issue Date
2014-06
Awarded Date
2014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plore internalized stigma in patients with alcohol dependence and examine the factors relating to their internalized stigma. The participants were 174 males with alcohol dependence in the alcoholism ward of a mental hospital at Yeongcheon in Gyeongbuk. Data was collected from August 4 2012, to October 30 2012, using the Korean version of the Internalized Stigma of Mental Illness Scale(KISMI), Rosenberg's Self- Esteem Scale (RES), Beck Depression Inventory Ⅱ(BDI-Ⅱ) and Hanil Alcohol Insight Scale (HAIS). Data analysis was conducted using descriptive statistics, t-test, One-way ANOVA, Scheffé test, Pearson's correlation and stepwise multiple regression using SPSS/WIN 18.0 program The results of the study ware as follows: 1. Alcohol dependent patients' internalized stigma scores ranged from a minimum of 44 points to a maximum of 99 points, and the average internalized stigma score was 68.62 ± 8.87 points. 2. Internalized stigma according to the general and alcohol related characteristics of the subjects showed significant variation depending on age, previous three months’ working experience, and numbers of admissions to hospital. 3. There was no correlation between the internalized stigma of the subjects and insight. However, depression and self-esteem showed a statistically significant correlation. 4. The factors related to the subjects’ internalized stigma proved to be depression, age, number of admissions to hospital, and self-esteem. These factors explained 33% of the internalized stigma. Based on these results, coping plans and intervention programs to promote self-esteem and reduce depression should be prepared to reduce alcohol dependent patients’ internalized stigma. Also, early intervention measures for people with alcohol problems should be sought.
본 연구는 알코올 의존증 환자의 내재화된 스티그마와 관련요인을 파악함으로써 알코올 의존증 환자의 내재화된 스티그마를 감소시킬 수 있는 간호중재를 마련하는데 필요한 기초자료를 제시하고자 시도된 서술적 조사연구이다. 연구대상은 경북 영천지역의 일개 정신병원 알코올 전문 치료 병동에 입원한 남자 알코올 의존증 환자 174명이었으며, 자료 수집은 2012년 8월 4일부터 10월 30일까지 하였다. 연구도구는 한국판 정신질환의 내재화된 스티그마 척도, 한일 알코올 병식 척도, 자아존중감 척도, Beck 우울 척도Ⅱ를 사용하였고, 수집된 자료는 SPSS/WIN 18.0 프로그램을 이용하여 실수, 백분율, 평균, 표준편차, t-test, One-way ANOVA, Scheffé test, Pearson's correlation, stepwise multiple regression으로 분석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1. 알코올 의존증환자들의 내재화된 스티그마 점수는 최소감 44점에서 최대값 99점이었으며, 내재화된 스티그마 평균점수는 68.62 ± 8.87점이었다. 2. 대상자의 일반적 특성 및 음주 관련 특성에 따른 내재화된 차이는 나이, 최근 3개월 동안의 직업 경험, 입원 횟수에서 유의한 차이가 있었다. 3. 대상자의 내재화된 스티그마와 병식은 상관관계를 보이지 않았고 우울, 자아 존중감은 각각 통계적으로 유의한 상관관계를 보였다. 4. 대상자의 내재화된 스티그마 관련요인은 우울, 나이, 입원 횟수, 자아존중감으로 나타났다. 이들 변수 모두가 내재화된 스티그마를 33% 설명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를 바탕으로 알코올 의존증 환자의 내재화된 스티그마를 감소시키기 위해서 우울을 감소시키고 자아존중감을 증진시킬 수 있는 대처방안 및 중재적 프로그램이 마련되어야 할 것이며, 알코올 문제를 가진 사람들에 대한 조기 개입 방안이 모색되어야 할 것이다.
URI
http://kumel.medlib.dsmc.or.kr/handle/2015.oak/10940
Appears in Collections:
3. Thesis (학위논문) > 2. College of Nursing (간호대학) > 석사
Full Text
http://dcollection.kmu.ac.kr/jsp/common/DcLoOrgPer.jsp?sItemId=000000045248
File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