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신장실 간호사의 임파워먼트, 직무스트레스 및 소진의 관계

Other Titles
Relationship between empowerment, job stress and burnout of nurses in hemodialysis units
Authors
허영주
Issue Date
2008-12
Awarded Date
2009
Abstract
This descriptive study was designed to find out relation between the empowerment, job stress and burnout of nurses in hemodialysis units. The subjects of this study were 280 nurses working at 51 hemodialysis units located in Dae-gu metropolitan city and Kyeong-buk province. The data were collected from July 21 to August 20, 2008. To measure empowerment, the instrument initially developed by Chandler(1986) on Kanter's(1977) theory and translated by Yang(1999) were used. And the instrument developed by Gu and Kim(1984) and the instrument developed by Piness(1981) and translated by Pick(1983) were used to measure job stress and burnout. The data were analyzed using descriptive statistics, t-test, ANOVA with Scheffe's test, Pearson correlation and stepwise multiple regression in SPSS. The findings of the study were as follows: 1. The mean score of the empowerment of the subjects was 3.22(SD 0.44), job stress 3.25(SD 0.53), and burnout 2.81(SD 0.53). 2. According to the salary level, pattern of the shift, and intention to work in the hemodialysis unit, there were significant differences in empowerment (F=3.770, p=0.011; F=9.501, p=0.000; F=13.52, p=0.000). 3. According to the pattern of the shift, there were significantly different in job stress(F=3.284, p=0.039). 4. According to the age, marriage state, clinical experience, career experience at hemodialysis unit, position, pattern of the shift, intention to work in the hemodialysis unit, there were significant differences in burnout (F=12.183, p=0.000; F=6.199, p=0.013; F=4.058, p=0.003; F=4.776, p=0.001; F=11.165, p=0.000; F=13.973, p=0.000). 5. There were significant negative correlations between empowerment and burnout(r=-0.422, p<.001), empowerment and job stress(r= -0.146, p<.05), and a correlation between job stress and burnout(r= 0.268, p<.000). 6. The stepwise multiple regression showed empowerment, job stress, age, pattern of the shift, intention to work in the hemodialysis unit has about 35.2% of predictability for burnout. As a result of this study, it is represented that the more job stress the nurses working in the hemodialysis units have, the higher burnout they could feel. Additionally, nurses' higher empowerment turned to be decreased their job stress and burnout. More importantly, there is more meaningful relationship between nurses' empowerment and their burnout than the relationship between their job stress and burnout. From these results, it is clearly seen that some strategies for the nurses in the hemodialysis units to strengthen their empowerment are necessary to decrease their job stress and burnout.
인공신장실 간호사를 대상으로 임파워먼트, 직무스트레스 및 소진과의 관계를 알아보기 위한 서술적 조사 연구이다. 자료 수집은 2008년 7월 21일부터 8월20일까지 대구광역시와 경상북도에 소재하고 있는 병원투석간호사회에 등록된 51개 종합 병원 및 신장 크리닉에 근무하고 있는 간호사 280명을 대상으로 실시하였다. 본 연구에서는 임파워먼트는 Kanter의 이론을 근거로 Chandler(1986)가 개발한 도구를 양길모(1999)가 간호 실정에 맞게 수정 보완한 도구를 사용하였으며, 직무스트레스는 김매자와 구미옥(1984)이 개발한 63문항의 자가보고형 도구, 소진은 Piness(1981)이 개발한 소진 측정도구를 픽은희(1983)가 번역 수정, 보완한 도구를 사용하다. SSPS 프로그램을 이용하여 빈도, 백분율, 평균, 표준편차, t-test, ANOVA, Scheffe's test, Pearson correlation, Stepwise multiple regression으로 자료 분석 하였다. 본 연구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1. 대상자의 임파워먼트 총점은 평균평점 3.22(SD 0.44)점, 직무스트레스 총점의 평균평점은 3.25(SDS 0.53)점, 소진 총점은 평균평점 2.81(SD 0.53)점으로 나타났다. 2. 대상자의 일반적 특성에 따라 임파워먼트 수준은 월수입 (250만원 이상), 근무번(2부 교대), 인공신장실 근무기간에 대한 희망(가능한 오래하고 싶다)에 따라 유의한 차이가 있었다. (F=3.770, p=0.011 ; F=9.501, p=0.000 ; F=13.52, p=0.000). 3. 대상자의 일반적 특성에 따라 직무스트레스 정도는 근무번(3부 교대)에 따라 유의한 차이가 있었다(F=3.284, p=0.039). 4. 대상자의 일반적 특성에 따라 소진 정도는 연령(26세 이상~30세 미만), 결혼상태(미혼), 총 근무경력(1년 이상~3년 미만), 인공신장실 근무경력(1년 이상~3년 미만), 직위(일반간호사), 근무번(3부 교대), 인공신장실 근무기간에 대한 희망(가능한 빨리 그만두고 싶다)에 따라 유의한 차이가 있었다(F=12.183, p=0.000 ; F=6.199, p=0.013 ; F=4.058, p=0.003 ; F=4.776, p=0.001 ; F=11.165, p=0.000 ; F=13.973, p=0.000). 5. 임파워먼트, 직무스트레스 및 소진의 관계를 살펴본 결과 임파워먼트수준과 소진(r=-0.422, p<.001), 임파워먼트 수준과 직무스트레스간(r= -0.146, p<.05)에는 부적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직무스트레스와 소진 간에는 정적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r= 0.268, p<.000). 6. 단계적 다중회귀분석 결과 소진에 대한 주요 변수들의 설명력은 35.2%였다. 결론적으로 인공신장실 간호사에 있어 직무스트레스가 높을수록 소진을 더 많이 느끼고 있으며, 임파워먼트가 높을수록 직무스트레스와 소진이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임파워먼트와 소진의 관계가 직무스트레스와 소진의 관계보다 더 밀접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를 통해 볼때 인공신장실 간호사의 임파워먼트는 직무스트레스 및 소진을 감소시키므로 인공신장실 간호사를 임파워 시키기 위한 전략이 필요하다.
URI
http://kumel.medlib.dsmc.or.kr/handle/2015.oak/11059
Appears in Collections:
3. 학위논문 > 2. College of Nursing (간호대학) > 석사
Full Text
http://dcollection.kmu.ac.kr/jsp/common/DcLoOrgPer.jsp?sItemId=000000007639
File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