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rategy for Management Both Column Fractures of Acetabulum Combined with Posterior Wall Fracture

Other Titles
후벽 골절이 동반된 양지주 비구 골절에서의 치료 전략
Authors
김교욱
Issue Date
2015-12
Awarded Date
2016
Abstract
Posterior wall involvement in association with both-column fractures likely plays a pivotal role in outcomes due to the potential for hip instability if not anatomically reduced and fixed. Several uncertainties remain about how this fracture is best treated; including how posterior wall involvement may affect functional results. To better understand the role that posterior wall involvement may play in determining functional results, data was compared the outcomes of patients with and without posterior wall involvement in both-column fractures in a consecutive series. Between 2000 and 2013, 42 patients who underwent surgical treatment for acetabular both column fracture were evaluated after a minimum follow-up of one year. Data was prospectively collected and retrospectively evaluated. The study group consisted of 42 patients, of whom 25 were both-column fracture only (Group 1) and 17 whose both-column fractures were associated with posterior wall involvement (Group 2). There were no differences between the groups in terms of reduction status, radiographic results, clinical results, or complication rates. All hips in patients with internal fixation for the associated posterior wall fracture had anatomic reduction. At the time of the latest follow-up, 2 patients from Group 1 (without posterior wall involvement) and 3 patients from Group 2 (with posterior wall involvement) underwent total hip arthroplasty. These results suggest that the presence of posterior wall fracture in both-column fractures does not compromise the functional outcomes if properly treated.
후벽 골절이 동반된 양지주 비구 골절의 치료에서 후벽 골절이 해부학적인 정복 및 고정이 되지 않는다면 고관절에 잠재적인 불안정성을 일으키는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 따라서, 후벽 골절이 동반된 양지주 비구 골절의 최선의 치료법과 후벽 골절이 양지주 비구 골절에서의 치료결과에 기능적으로 어떠한 영향을 주는지 의문이 생기기 된다. 후벽 골절의 기능적인 역할에 대해 좀더 정확하게 파악하기 위해 양지주 비구 골절에서 후벽 골절이 동반된 환자와 후벽 골절이 동반되지 않은 환자에서 치료 결과를 비교 하였다. 2000 년부터 2013 년까지 양지주 비구 골절로 수술적 치료를 시행하고 1 년 이상 추시 관찰이 가능하였던 42 예를 대상으로 하였다. 양지주 비구 골절만 수상한 25 명의 환자(group 1)와 후벽 골절이 동반된 양지주 비구 골절을 수상한 17 명의 환자(group 2)를 대상으로 후향적 분석을 시도하였다. 정복 상태, 방사선학적 결과, 임상적 결과 및 합병증 발생여부는 두 군간에 통계학적 차이는 없었다. 후벽골절의 내고정을 시행한 모든 환자에서 후벽골절은 해부학적 정복을 시행하였다. 최종 추시에서 group 1에서 2 명, group 2에서 3 명의 환자에서 인공고관절 전치환술을 시행하였다. 양지주 비구 골절에서의 후벽 골절의 동반여부는 골절에 대한 적절한 치료만 이루어진다면 치료 결과에 영향을 주지 않을 것으로 사료된다.
URI
http://kumel.medlib.dsmc.or.kr/handle/2015.oak/11310
Appears in Collections:
3. 학위논문 > 1. School of Medicine (의과대학) > 박사
Full Text
http://dcollection.kmu.ac.kr/jsp/common/DcLoOrgPer.jsp?sItemId=000000051975
File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