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에서 요산과 당대사 이상의 상관관계

Other Titles
Serum Uric Acid and the Prevalence of Abnormal Glucose Metabolism in Korean Patients
Authors
한유진
Abstract
최근 전세계적으로 제 2형 당뇨의 유병률이 증가함과 함께 혈청 요산 농도와 제 2형 당뇨의 상관관계에 대한 연구도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고요산혈증은 대사증후군을 구성하는 고혈압, 고지질혈증, 고인슐린혈증, 인슐린 저항성과 연관이 있다. 본 연구에서는 혈청 요산 농도와 당대사 이상의 유병율 관련성을 알아보고자 하였다. 2012년 3월부터 2012년 12월까지 경상북도 고령군에 거주하는 성인 544명(남자 206명, 여자 338명)을 대상으로 키, 체중, 허리둘레, 수축기 혈압, 이완기 혈압, 체질량지수, 혈청 요산, 공복 혈당 농도, 총콜레스테롤, 혈청 중성지방, 고밀도지단백 콜레스테롤, 저밀도지단백 콜레스테롤를 측정하였고 당화혈색소, 75 g 경구당부하검사를 실시하여 당뇨 유무를 확인하였다. 2011년 대한 당뇨병학회에서 발간된 권고안에 따라 정상 혈당군, 당뇨병 전단계군, 당뇨병군의 총 3군으로 구분하였고, 대상자 수는 각각 87명(16%), 165명(30.3%), 292명(53.7%) 이었다. 단변량 분석을 시행하여 당대사 이상군에서 허리둘레, 체질량지수, 혈청 중성지방, 혈청 요산이 통계적으로 높았다. 다중회귀분석에서 혈청 요산과 나이는 여성에서 당대사 이상과 연관성이 높았다. 결론적으로 혈청 요산 농도는 당대사이상 유병률과 관계가 높으며 한국인에서 제 2형 당뇨의 발생에 독립적으로 영향을 주는 인자로 사료된다.
The incidence of diabetes is increasing rapidly worldwide and current studies report a direct association between serum uric acid and diabetes. Overwhelming evidence suggests that hyperuricemia is linked to obesity, hypertension, hyperinsulinemia, insulin resistance, and metabolic syndrome. The aim of our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relationship between serum uric acid and abnormal glucose metabolism in ethenic Koreans in a cohort study. We recruited 544 Korean subjects in a Goryeong-gun population based cohort survey from March 2012 to September 2012. Clinical characteristics, biochemical markers, glucose metabolism status with fasting blood glucose, 75 g oral glucose tolerance tests, and HbA1c were obtained from each subject. Prevalence of diabetes, prediabetes, and normoglycemic control were 87, 165, and 292 cases according to the diagnostic guideline of Korean diabetes association. Univariate analysis showed that serum uric acid levels, waist circumference, body mass index, triglyceride were significantly higher in the abnormal glucose metabolism group.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showed serum uric acid was associated with abnormal glucose metabolism in women. These results indicate that serum uric acid level is closely associated with the prevalence of abnormal glucose metabolism, suggesting that serum uric acid may be a predictive marker for the incidence of type 2 diabetes in Korean patients.
URI
http://kumel.medlib.dsmc.or.kr/handle/2015.oak/11455
Appears in Collections:
3. Thesis (학위논문) > 1. School of Medicine (의과대학) > 석사
Full Text
http://dcollection.kmu.ac.kr//jsp/common/DcLoOrgPer.jsp?sItemId=000000020633
File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