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발성 간세포암 환자에 있어서 초 치료 후 재발에 대한 Vitamin K2의 효과

Other Titles
(The) efficacy of Vitamin K2 for prevention to recurrence of hepatocellular carcinoma
Authors
김동춘
Issue Date
2006-12
Awarded Date
2007
Abstract
배경 및 목적: 지용성 Vitamin인 Vitamin K는 혈액응고 인자에 관여하는 cofactor로 알려져 있다. Vitamin K 유도체는 동물실험에서 간세포 DNA 합성과 간담세포의 성장을 저해한다는 보고들이 있으며 최근에 Vitamin K가 간세포암 세포의 성장과 주위로의 침범을 억제하며 바이러스성 간경화 환자에서 간세포암의 발생을 억제한다는 보고들이 있다. 이에 저자들은 원격전이와 간문맥 종양 혈전이 없는 환자에게 완치 후 Vitamin K2를 투여하는 환자군과 대조군에 있어서 간세포암의 재발여부를 비교하여 Vitamin K2가 재발을 억제할 수 있는지를 알고자 본 연구를 시행하였다. 방법: 간세포암으로 진단받고 간동맥 화학 색전술, 경피적 에탄올 주입법, 수술적 치료, 고주파 열치료를 시행하고 1개월 후 추적 복부 전산화 단층 촬영을 하여 잔류 종양없이 완전한 치료가 되었다고 판정되어 Vitamin K2 (Glakay, Eisai Co., Tokyo, Japan) 45 mg/day를 투여한 20명의 환자와 투여하지 않은 31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재발 빈도, 재발까지의 기간 등을 비교하였다. 결과: Vitamin K2를 투약한 20명의 환자 평균 나이는 58.3 ± 11.8세이었으며 이중 6명(30.0%)에서 재발하였고, 투약하지 않은 31명의 환자 평균 나이는 61.1 ± 9.3세 이었고 이중 12명(38.7%)에서 재발을 하여 두 군 사이에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는 없었다(p=0.525). 재발 하는데 까지의 시간도 투약한 군에서는 평균 311.1 ± 123.8일, 투약하지 않은 군에서는 284.6 ± 170.7일로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p=0.740). 결론: 초 치료 후 원발성 간세포암의 재발에 있어 Vitamin K2의 복용은 현재까지는 큰 효과를 보이지 않으나, 좀 더 많은 수를 대상으로 오랜 기간의 연구가 필요하리라 생각된다.
Background/Aim: Vitamin K is a fat soluble essential vitamin for the functioning of several proteins involved in blood clotting as a cofactor of enzyme γ-glutamyl-carboxylase. Recently, there were several reports that vitamin K inhibited hepatocellular carcinoma cell growth and invasiveness and prevented hepatocellular carcinoma in women with viral cirrhosis. We investigated whether vitamin K2 had preventative effects on recurrence of hepatocellular carcinoma which was completely ablated after treatment. Methods: Fifty one patients who were treated by TACE, PEIT, RFA or operartion and then judged complete ablation without residual tumor on abdominal CT after one month were enrolled in this study. Twenty patients (Group A) took vitamin K2 (Glakay, Eisai Co., Tokyo, Japan) 45 mg/day and thirty one patients (Group B) did not take vitamin K2 until detected recurrence of HCC on serial abdominal CT. In all patients, TNM stage, child-pugh class, underlying disease were investigated. Result: The two groups showed similar baseline characteristics. In group A, six patients (30.0%) and in group B, twelve patients (38.7%) had recurrence. The recurrence rate was not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two group (p=0.525). The interval until recurrence in group A and B were 311.1 ± 123.8 and 284.6 ± 170.7 days. There was no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group A and B (p=0.740). Conclusion: Vitamin K2 did not reveal the effect to prevent recurrence after first treatment
URI
http://kumel.medlib.dsmc.or.kr/handle/2015.oak/11837
Appears in Collections:
3. 학위논문 > 1. School of Medicine (의과대학) > 석사
Full Text
http://dcollection.kmu.ac.kr//jsp/common/DcLoOrgPer.jsp?sItemId=000000006093
File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