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 정신분열병 환자에서 항정신병 약물의 치료반응과 도파민 D2, D3, D4 및 Leptin 수용체 유전자 다형성

Other Titles
Therapeutic responses of antipsychotics and dopamine D2, D3, D4 and leptin receptor polymorphism in Korean schizophrenic patients
Authors
정성원
Keimyung Author(s)
정성원
Issue Date
2006-06
Awarded Date
2006
Abstract
본 연구는 한국인 정신분열병 환자를 대상으로 항정신병 약물의 치료반응과 체중 증가가 도파민 D2, D3, D4 및 leptin 수용체 유전자 다형성과 어떤 관련성이 있는지를 조사하였다. 연구 대상은 18-60세에 해당되면서 정신분열병의 DSM-IV 진단기준을 만족시키고 본 연구에 대해 서면 동의한 국립부곡병원에 입원한 환자 200명이었다. 연구 대상 환자의 의무 기록을 통해 나이, 성별, 학력, 초발연령과 총입원횟수, 입원기간, 약물의 종류와 용량 등의 사회 인구학적, 임상적 정보를 확인하였다. 후향적으로 약물학적 반응의 정도를 관련 척도로 평가하였다. 평가 성적에 따라서 항정신병 약물에 대한 반응군과 비반응군으로 분류하여 양군 사이의 관련 유전자 다형성 차이를 비교하였다. 도파민 D2 수용체 Ser311/Cys311 다형성, 도파민 D3 수용체 Ser9Gly 다형성, 도파민 D4 수용체 exon Ⅲ의 48개 염기반복 다형성 및 leptin 수용체 Gln223Arg 다형성은 반응군과 비반응군 간에 대립유전자 및 유전자형에 따른 빈도의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다만 도파민 D3 수용체 Ser9Gly 다형성이 체중 변화 5%이상인 군과 5% 미만인 군에서 대립유전자 및 유전자형에 따른 빈도차이를 보였다(p=0.035, p=0.014). Ser/Ser 유전자형과 비교해서 Gly/Gly 유전자형에서 5% 이상의 체증 증가를 일으킬 위험성이 4.7배 더 높았으며, 이는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있었다(p=0.02). 결론적으로 본 연구에서는 항정신병 약물의 치료반응과 도파민 D2, D3, D4 수용체 유전자 및 leptin 유전자 다형성과는 연관성이 없었고 체중 증가는 도파민 D3 유전자 다형성과 연관성이 있었다. 추후 도파민 D3 수용체와 체중과의 연관성에 대한 후속연구가 계속적으로 이루어져야 할 것이며 한국인을 대상으로 코호트 구축을 통한 전향적 연구가 필요할 것으로 생각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how the dopamine D2, D3, D4 and leptin receptor polymorphism affect the antipsychotics response and weight gain in patients with schizophrenia. The subjects are 200 inpatients with schizophrenia at the Bugok National Hospital. The age of the subjects ranged from 18 to 60 years old. All of them were given informed consent. Epidemiological and clinical data was obtained from their medical records. Retrospectively, the antipsychotics response was assessed from the related rating scale and according to its scores, the subjects were divided into two groups, good responders and poor responders. We compared the differences of dopamine D2, D3, D4 and leptin receptor polymorphism between these two groups. There was no difference between the two groups in dopamine D2 receptor Ser311/Cys311 polymorphism, dopamine D3 receptor Ser9Gly polymorphism, dopamine D4 receptor 48 bp repeats in exon Ⅲ polymorphism and also in leptin Gln223Arg polymorphism. There were significant differences between the group of more than 5% weight gain and less than 5% weight gain in the genotype and allele frequencies for the Ser9Gly polymorphism in the dopamine D3 receptor gene(p=0.035, p=0.014, respectively). Patients with the Gly/Gly genotype at the Dopamine D3 receptor had 4.7 times greater risk for weight gain than patients with the Ser/Ser genotype(p=0.02). In conclusion, this study shows that there is no association between antipsychotic response and dopamine D2, D3, D4 and leptin receptor polymorphism in the Korean schizophrenic patients, and suggests that the antipsychotic-induced weight gain is associated with the dopamine D3 receptor polymorphism and the Gly/Gly genotype at the dopamine D3 receptor may be a risk for the antipsychotic-induced weight gain. However, further researches are needed to prove these results.
URI
http://kumel.medlib.dsmc.or.kr/handle/2015.oak/11866
Appears in Collections:
3. 학위논문 > 1. School of Medicine (의과대학) > 박사
Full Text
http://dcollection.kmu.ac.kr//jsp/common/DcLoOrgPer.jsp?sItemId=000000005679
File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