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생아에서 칸디다 뇌막염의 임상적 특징 및 초음파검사의 유용성

Other Titles
Clinical features of neonatal Candida meningitis and usefulness of ultrasound examination
Authors
김지영
Issue Date
2005-06
Awarded Date
2005
Abstract
신생아 집중치료실에서 칸디다 패혈증은 증가하는 추세이며 뇌막염의 동반은 심각한 신경학적 후유증을 유발한다. 연구자는 신생아 칸디다 패혈증에 동반되는 뇌막염의 임상적 특징과 방사선 소견을 분석하여 조기진단과 치료에 도움을 주고자 본 연구를 하였다. 1997년 1월부터 2003년 12월까지 계명대학교 동산의료원 신생아 집중치료실에 입원한 환아 중 칸디다 패혈증이 확진된 72명을 대상으로 의무기록과 방사선 사진을 후향적으로 조사하였다. 칸디다 뇌막염의 진단 기준은 혈액 배양에서 칸디다가 1회 이상 검출되었던 환아 중 뇌척수액 검사나 연속적인 방사선 검사에서 뇌막염의 소견이 있었던 경우로 하였다. 혈액배양에서 동정된 칸디다 균주는 C. albicans가 49례(68%)로 가장 많았고, 그 외에 C. parapsilosis 17례(25%), C. glabrata와 C. tropicalis가 각각 2례(3%), C. guilliermondi가 1례(1%) 있었다. 뇌막염은 12례(17%)에서 동반되었고 원인균주는 모두 C. albicans였다. 감염 초기의 뇌척수액 검사에서 뇌막염 양성소견은 백혈구 증가가 9례(75%)로 가장 많았으며 단백 증가와 칸디다 동정이 각각 7례(58%)였고 뇌척수액 당 및 뇌척수액/혈청 당 비율의 감소는 각각 3례(25%)였다. 방사선 소견은 연속적인 초음파검사를 시행한 10례 중 9례(90%)에서 다발성 뇌 미소농양이 관찰되었으며 발견 시기는 감염 후 10 ± 4일이었다. 또한 치료 종료 후에 자기공명영상검사를 시행한 9례 중 7례(78%)에서 뇌 병변을 확인하였다. 결과적으로, 뇌척수액 검사에서 이상 소견이 없었던 2례(17%)는 초기 초음파검사로 진단된 경우였다. 뇌막염 동반 여부에 따른 C. albicans 패혈증의 양 군간 비교에서 동반군(12례)과 비동반군(37례)의 인구학적 분포와 위험인자는 비슷하였다. 초기 임상소견 중 활동력 저하와 무호흡 등은 두 군에서 비슷하였으나 발열과 경련은 동반군에서 많았다(P<0.05). 사망률은 동반군에서 높았으나 유의성이 없었다. 신생아 칸디다 뇌막염은 C. albicans 패혈증에서 잘 동반되며 감염 초기의 뇌척수액 검사는 다양한 소견을 보인다. 따라서 뇌막염의 정확한 진단을 위해서는 연속적인 초음파 검사를 병행하는 것이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된다. Candida species are becoming one of the most common pathogens associated with nosocomial infection in the neonatal intensive care units (NICU) and central nervous system (CNS) involvement frequently result in serious neurological sequelae. This study was undertaken to investigate clinical features and radiologic findings of meningitis complicating Candida sepsis in the neonates. Seventy-two neonates with Candida sepsis were enrolled who were admitted in the NICU of Dongsan Medical Center, Keimyung University from Jan. 1997 to Dec. 2003. Retrospective analysis of the medical records and the serial radiologic images performed. The common species of Candida sepsis in 72 patients were C. albicans (68%), C. parapsilosis (25%) and others such as C. glabrata (3%), C. tropicalis (3%) and C. guilliermondi (1%). CNS involvement developed in 12 patients (17%) and C. albicans is the only species of causative organism in all cases. Findings of cerebrospinal fluid (CSF) study at the early stage of infection were variable: pleocytosis showed in nine (75%), elevated protein and candidal isolation in seven (58%) respectively, and hypoglycorrhachia was inconsistent. In radiologic studies, cerebral microabscesses showed in nine (90%) in 10 cases with serial ultrasound examinations and the intervals between onsets of candidal sepsis and sonographic evidences of CNS involvement were 10 ± 4 days. Also cerebral lesions were confirmed by magnetic resonance imaging studies which were performed after treatment in seven (78%) of nine cases. As a result, two (17%) cases without positive CSF findings were diagnosed by early ultrasound examinations. Between the two groups of patients who had C. albicans sepsis (group 1: with meningitis, group 2: without meningitis), demographic characteristics and risk factors were similar distribution, but fever or seizure at onset of infection was more common in group 1 (P<0.05). Also, the mortality rates was higher in group 1, but statistically not significant. Candida meningitis is common in neonates with C. albicans sepsis and findings of CSF study were variable so that serial ultrasound examinations may help in the correct diagnosis of CNS involvement.
URI
http://kumel.medlib.dsmc.or.kr/handle/2015.oak/11942
Appears in Collections:
3. 학위논문 > 1. School of Medicine (의과대학) > 석사
Full Text
http://dcollection.kmu.ac.kr//jsp/common/DcLoOrgPer.jsp?sItemId=000000005203
File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