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원 후 외래 내원 당시 심장 박동수와 심혈관 사건 발생과의 연관성

Other Titles
The Association of Heart Rate at The First Outpatient Visit with Rehospitalization for Adverse Cardiovascular Events
Authors
김태훈
Issue Date
2018-02
Awarded Date
2018
Abstract
Background: The control of heart rate (HR) in heart failure (HF) is important to prevent adverse outcome during follow-up of patients with cardiovascular (CV) disorders. However, post-discharge activity may cause hemodynamic intolerance and worsen HR control, resulting in rehospitalization. The aim of this study was to explore the implication of HR difference between at discharge and the first outpatient visit (D-O diff.HR). Methods: We retrospectively identified a total of 458 patients (46% male, mean age, 72 years) discharged alive after acute HF. Together with clinical data, the HRs at admission, discharge, and the first outpatient visit were analyzed. The primary outcome was a composite of cardiovascular death and rehospitalization of non-fatal myocardial infarction (MI), non-fatal stroke, or worsening non-fatal HF over a mean follow-up of 1.5 years. Results: During follow-up, the clinical outcomes occurred in 223 (49%) patients: 199 HF, 9 stroke, 6 MI, and 9 CV death. HR at the first outpatient visit (r=-0.311, p<0.001) and D-O diff.HR (r=0.416, p<0.001) showed better correlation with the time to the clinical outcomes than HR at admission or discharge, respectively. The events group had a pronounced increase in HR (13 beats/min) from discharge to outpatient visit than event-free group (a decrease of 2 beats/min) (p<0.001). A 15-increase of D-O diff.HR had a 4.5-fold risk of clinical outcomes in multivariate Cox analysis during the follow-up (HR 4.5, 95% CI 3.4-6.0, p<0.001). Conclusion: In HF patients, an increase of D-O diff.HR was related with the occurrence of adverse outcomes. The failure of HR control more than 15 beats/min at the first outpatient visit would be an independent associated factor with CV events.
배경: 심장 질환 환자들에게서 퇴원 후 조기 심혈관 사건 발생의 예방에 심장 박동수 조절은 중요하다. 하지만, 퇴원 이후 실제 생활 활동은 혈역학 적 부적응과 심장 박동수의 상승을 야기하여 심혈관 사건 발생에 더 큰 영 향을 초래할 수 있다. 따라서, 본 연구는 퇴원 당시와 퇴원-외래 간 심장 박동수 차이가 심혈관 사건 발생으로 인한 재입원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 고자 하였다. 방법: 급성 심부전으로 퇴원한 458명의 환자들(남성 46%, 평균 72세)을 대상으로 후향적으로 연구하였다. 입원, 퇴원, 그리고 첫 외래 방문 당시 심 장 박동수를 포함한 임상적 자료를 분석하였다. 퇴원 후 평균 16개월 기간 의 외래 추적 관찰 중에 심혈관 사건의 발생을 조사하였으며, 일차 결과지 표는 심혈관 사망, 비 치명적 심근경색증, 비 치명적 뇌졸중, 혹은 비 치명 적 심부전으로 인한 재입원의 경우로 정의하였다. 결과: 연구 추적 관찰 기간 동안 223명(49%)의 환자에게 심혈관 사건이 발생하였다(심부전 199명, 뇌졸중 9명, 심근경색증 6명, 심혈관 사망 9명). 입원 및 퇴원 당시의 심장 박동수 보다 첫 외래 방문 당시 심장 박동수 (r=-0.311, p<0.001)와 퇴원-외래 간 심장 박동수의 차이(r=0.416, p<0.001) 가 심혈관 사건 발생까지의 시간과 더 좋은 상관관계를 보여 주었다. 심혈 관 사건 무 발생군은 외래 방문 당시 심장 박동수가 퇴원 당시에 비교해서 분당 2회가 감소한 반면, 사건 발생군에서는 분당 13회 정도 현저한 증가를 보여 주었다(p<0.001). 퇴원 후 외래 방문 당시 심장 박동수가 퇴원 당시와 비교하여 15회 이상 증가한 경우는 추적 관찰기간 동안 심혈관 사건이 4.5 배 더 발생함을 관찰하였다. 결론: 심부전 환자에서 퇴원 당시에 비교해서 퇴원-외래 간 심장 박동수 차이의 증가는 심혈관 사건과 연관이 있었으며, 심장 박동수의 차이가 분당 15회 이상의 증가 소견을 보이는 경우가 심혈관 사건 발생에 독립적 관련 인자로 판단된다.
URI
http://kumel.medlib.dsmc.or.kr/handle/2015.oak/29987
Appears in Collections:
3. Thesis (학위논문) > 1. School of Medicine (의과대학) > 석사
Full Text
http://dcollection.kmu.ac.kr/jsp/common/DcLoOrgPer.jsp?sItemId=000000116939
File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